<‘어리숙하다’ 파헤치기!>(엉터리 표준어 규정)

깨몽 우리말을 죽이려는 ‘국립국어원’에서 펴낸 ‘표준국어대사전’(이라 쓰고 ‘사투리 뺀 세계어대사전’이라 읽으면 됩니다.)에 보면 ‘어리숙하다’는 표준말이 아니고 ‘어수룩하다’는 표준말이라고 되어 있습니다.(‘어리수굿하다’도 표준말에서 빠졌습니다.)
그 뿌리로는, ‘표준어 규정 3장 4절 25항’하고 ‘표준어 규정 2장 4절 17항’에 따라 뜻이나 소리가 비슷하면 더 널리 쓰이는 말을 표준말로 삼는 규정 때문입니다.
이 얼마나 웃기는 소리입니까! 단지 좀 적게 쓴다고 해서 표준말이 아니라니…!
(저는 이 규정을 보면서 이런 생각이 들었습니다. 넌 다른 형제하고 똑같이 나를 모시지만 자주 못 보니 내 자식이 아니다…)

어쨋든…
그 엉터리 ‘표준국어대사전’에 ‘어리숙하다’하고 비슷한 말로 올라 있는 ‘어수룩하다’는 ‘말이나 행동이 매우 숫되고 후하다./되바라지지 않고 매우 어리석은 데가 있다./제도나 규율에 의한 통제가 제대로 되지 않아 매우 느슨하다.’라는 세 가지 뜻으로 올라 있습니다.
그리고 우리말 죽이는 ‘표준어 규정’에 따라 ‘어수룩하다’만 표준말이고 비슷한 뜻을 가진 ‘어리숙하다’하고 ‘어리수굿하다’는 표준말에서 빠졌습니다.
그 런데 희안한 것은, ‘어수룩하다’하고 뜻은 같고 소리도 비슷한 ‘아수룩하다’는 표준말에 올라 있습니다.(비슷한 보기로 ‘얼숭하다’하고 뜻은 같고 소리도 비슷한 ‘어리숭하다’는 표준말에 올라 있습니다. 아리송하다, 알쏭하다도… 거 참…ㅡ.ㅡ)
‘어리숙하다’를 더 살펴보면, ‘어리숙하다’하고 비슷한 뜻말로는 ‘어리숭하다’, ‘어리석다’, ‘숫하다’, ‘빙충맞다’ 같은 말들이 있고 반대말은 ‘똑똑하다’라고 합니다.

이 정도에서 끝나면 ‘파헤치기’가 아니지요…^^
또 궁금증이 생깁니다. 정말? 왜? 어째서?…
정말로 ‘어리숙하다’하고 ‘어수룩하다’하고는 완전히 같은 말일까요? 어느 하나를 표준말에서 빼도 될 말큼…?(적었듯이 ‘아수룩하다’는 사전에 따르면 완전히 같은 뜻이면서도 함께 표준말에 올라있습니다.)
[우리말바루기] 어리숙하다와 어수룩하다‘를 보시면 약간 다르게 쓰이는 보기를 보실 수 있습니다.
아울러 ‘[우리말 여행] 어수룩하다와 어리숙하다‘를 보시면 두 말이 가지는 뜻 차이를 좀 더 풀어 놓고 있습니다.

덧글. 결국 ‘국립국어원’이 엄청난 세금을 들여 펴낸 ‘표준국어대사전’과 우리말 ‘표준어 규정’은 우리말을 지키고 살리려는 말모음과 규정이 아니라 지나치게 많고 복잡하고 앞뒤 맞지 않는 규정들을 둠으로써 우리말을 죽이고 있습니다.

* 얽힌 글이 있어 고리 겁니다. – 학자 500명 8년 작업 ‘표준국어대사전’ 中·日서도 안쓰는 말 ‘부지기수’

It’s a dreamy dream. – ‘어리숙하다’ 파헤치기!(엉터리 표준어 규정)

* http://www.facebook.com/home.php?sk=group_183263368351562&view=permalink&id=240778072600091

Advertisements

깨몽에 대하여

제 누리방에서 저는 그냥 제가 쓴 '글'일 뿐입니다. 이 누리방에서는 제 글만 가지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이 글은 우리말글 카테고리에 분류되었습니다. 고유주소 북마크.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