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RO’?

고영회 MRO란 말을 신문에서 마구 씁니다.
‘대기업 계열의 소모성 자재 구매대행회사(MRO)’ 이렇게 했는데… 이를 바로잡을 우리말은 뭘까요?

  • 한효석 전 회사이름 , 가게이름에 뜻을 담을수있으나, 굳이 그러지 않아도 된다고 봅니다. 예를 들어 쌍용 사보 이름은 “여의주”며, 기아자동차 사보는 “굴렁쇠”입니다.
    그러므로 구매대행 회사를 앞으로 “뻐꾸기 회사”로 하자든지, “디딤돌 회사”라고 부를건지 그 사회가 약속하기만 하면 해결될 것 같습니다.

* http://www.facebook.com/groups/idaero/247115395299692/

Advertisements

깨몽에 대하여

제 누리방에서 저는 그냥 제가 쓴 '글'일 뿐입니다. 이 누리방에서는 제 글만 가지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이 글은 우리말글 카테고리에 분류되었고 태그가 있습니다. 고유주소 북마크.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