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말이 뛰어나다는 데에 딴죽을 두고…

깨몽  한글이 우수하다는 글을 읽다 보면, 글자로써 ‘한글’과 말로써 ‘우리말‘도 나눠보지 못하고 있는 것을 자주 본다.(그보다 더 심한 것으로 말로써 ‘영어’와 글자로써 ‘로마자’를 구분하지 못하는 것은 더 흔한 일이다.)
심지어 국어학자들조차 그런 일이 잦으니 더 말해 무얼 할까…(그래도 제법 전문 지식이 있을 기자가 쓴 글에서 그 둘을 나눠보지 못하는 것은 이쁘게 봐 줘야 할 판…)
뭇사람들이야 좀 틀리면 어떻고, 또 그 둘을 굳이 나눠 얘기해야 할 일도 별로 없겠지만, 깊이있는 글에서는 그 둘은 버젓히 다른 것이다.
그리고, 우리말이나 우리 말글이 아니라 ‘한글이 우수’하다는 학자들에게는 다른 속셈도 있는 것 같다.
한글이 뛰어난 것은 너무 도드라져 차마 그렇지 않다 말하기는 어렵고 하니 ‘한글은 우수’하다고 하지만, 우리말은 별볼일이 없어 한자가 아니면, 혹은 영어 같은 딴겨레말 도움을 받아야만 한다는 걸 얘기하고 싶은 건 아닐까?
그러면서 엄청 젠체 하며 한자, 한자말이나 영어 혹은 온갖 엉터리 말투를 쓰는 스스로에게 구실을 갖다대려는 것은 아닐까…

누리터[인터넷]을 뒤져봐도, 한글이 뛰어나다는 글을 꽤 많으나-다만 안타까운 것은 몇 가지 얘기가 되풀이 되며 돌고 있다는 것. 그 만큼, 실은 우리가 한글을 잘 알지 못한다는 것!- 우리말이 어떻다는 글을 찾아보기 어렵다.(우리말이 뛰어난지 어떤지는 제쳐두고…)
그만큼 우리 ‘말’-한말-에는 눈길을 안 주는다는 것이 아닐까…

우리는 너무 자주 입에 발린 얘기만 한다.
독도가 우리 땅이라면서 ‘왜?‘냐고 물으면 대답 대신 ‘그럼 아니라는 말이냐?’며 화를 낸다.(그러면서 대는 뿌리는 기껏해야 ‘정광태’씨가 부른 “독도는 우리 땅” 노랫말 정도…)
고구려가 우리 역사고 만주가 우리 땅이라는데 ‘왜?’냐고 물으면 기껏 때는 뿌리가 옛날 우리 땅이 그만큼이었다는 흐리터분한 답…

‘우리 말’-한말-은 잠시 제쳐두고, ‘한글’은 정말 뛰어날까? 왜?
우리말[한말] 사랑방

  • 김현승 어떤 문자가 다른 문자에 비해서 뛰어나다는 것은 소리의 표현 방법의 정확성과 효율성, 그리고 뜻의 표현 방법과 효율성으로 나뉜다고 봅니다.
    그 중 한글은 소리의 표현 방법의 정확성과 효율성이 현재 지구상의 어떤 문자에 비해서도 많은 차이가 날 정도로 뛰어납니다.
    반면, 뜻의 효율성은 한자가 많이 뛰어납니다.

    말도 마찬가지로 소리와 뜻의 전달 측면에서 이야기해야 합니다.
    말은 문화적 특성에 많이 의존하지만, 글은 만든 이들의 특성에 의존합니다.

  • 김현승 충분성도 추가해야 합니다. 표현하고자 하는 또는 표현 가능한 소리와 뜻을 가능한 많이 시스템과 글자만으로 표현해야합다.
  • 깨몽김현승 님, 고맙습니다.
    간만에 좋은 공부거리가 생긴 듯 하네요…
    그래서 여쭙는데, ‘뜻의 효율성’은 무얼 말씀하시는지요?
    그리고 ‘말은 문화적 특성에 많이 기대지만, 글은 만든 이들의 특성에 기댄’다는 건 또 무슨 뜻인지요?
  • 깨몽 아참, 또 있네요…
    ‘충분성’ 이건 사전에 찾아보면 나오는 말인지요?
    그리고 답을 주시는 데에 오래 걸릴지요?(되물으면 내빼시는 분들이 하도 많아서요…^^;)
  • 김현승 천천히 차근차근 답하지요. 제가 업무가 있으니.
    그리고 충분성은 사전에 없는 파생어입니다. 충분 또는 충분하다가 사전에 있을 것이고 영어로는 Sufficiency 입니다. 충분의 정도라는 의미이며, 예를 들어 1-100까지 들어 있어야 하는 어떤 것에 99가 들어 있으면 88들어 있는 것보다 충분성이 높다고 표현합니다.
  • 깨몽 ‎’충분성’ 하나만 가지고도 이렇게 알아먹기 어려운데, 그것이 혹 ‘뜻의 효율성’하고 얽혀 있는 건 아닌지요?
    말은 버릇입니다. 영어 쓰는 사람들에게 우리말이 어려운 것은, 우리 말이 어려워서가 아니라 낯설고 생각틀에 맞지 않기 때문입니다.
    좋은 공부거리를 기다리겠습니다.
    하지만, 잘 생각하셔야 할 것입니다.^^
    https://2dreamy.wordpress.com/notice/tackle/

* https://www.facebook.com/4dreamy/posts/376082189087348

Advertisements

깨몽에 대하여

제 누리방에서 저는 그냥 제가 쓴 '글'일 뿐입니다. 이 누리방에서는 제 글만 가지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이 글은 [퍼 온 글] 카테고리에 분류되었고 , , 태그가 있습니다. 고유주소 북마크.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